다큐멘터리

우먼 앤 머더러
1080p 지원

우먼 앤 머더러

1991년부터 97년까지 바스티유의 야수로 불리며 7명의 여성을 성폭행하고 살해한 프랑스의 연쇄 살인범 기 조르주 를 추적했던 프랑스의 첫 여성 강력 범죄 수사국장이었던 마르틴느 몽테일과 피해자의 어머니였던 안느 고티에 두 여성의 이야기를 다룬 범죄 실화 다큐멘터리
까치발
1080p 지원

까치발

2021  

까치발

지후가 한 살 때, 의사에게 충격적인 선언을 들었다. “아이가 뇌성마비일 수 있어요.” 그리고 일곱 살이 된 지금도 지후는 여전히 까치발로 걷는다. 이 영화는 딸아이의 까치발을 계기로 돌아보게 된, 때로는 나 자신도 용납할 수 없는 내 솔직한 감정의 파고를 ...
말하지 못한 이야기: 악마와의 거래

말하지 못한 이야기: 악마와의 거래

한계와 편견을 뛰어넘은 복싱 챔피언 크리스티 마틴. 온 세상이 그녀에게 환호를 보냈다. 하지만 그녀가 숨겨야만 했던 내면의 어둠, 학대와 위협의 나날. 그렇게 크리스티의 추락은 시작됐다.
청춘선거

청춘선거

2021  

청춘선거

아무런 정치 경험이 없는 30대 이주민 여성 고은영이 2018년 제주도 지방선거에 도지사 후보로 출마한다. 좌충우돌 선거 운동 과정은 거기 참여한 고은영과 동료들의 마음을 움직이고 변화시킨다. 무엇보다, 그들의 외침이 유권자들에게 뜻밖의 바람을 일으키면서, ...
암살자들
1080p 지원

암살자들

2021  

암살자들

2017년 2월 13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공항에서 북한 김정은 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이 피살당한다. 며칠 후 말레이시아 경찰은 인도네시아와 베트남 국적의 두 명의 여성을 사건의 범인으로 전격 체포한다. 하지만 그들은 그저 몰래카메라 연기를 했을 뿐이라고 ...
아만다 녹스

아만다 녹스

화제의 이탈리아 여대생 살인 사⁠건⁠의 용⁠의⁠자⁠로 두 번⁠의 유⁠죄 판⁠결⁠을 선⁠고⁠받⁠은 아⁠만⁠다 녹⁠스. 녹⁠스⁠와 주⁠변 인⁠물⁠의 인⁠터⁠뷰⁠를 통⁠해 사⁠건⁠의 전⁠모⁠를 심⁠도 있⁠게 조⁠명⁠한⁠다.
트러플 헌터스
1080p 지원

트러플 헌터스

​맛과 진귀함 때문에 ‘땅 속의 다이아몬드’로 불리는 식재료, 화이트 알바 트러플. 우리에게 산삼을 찾는 심마니들이 있다면, 유럽의 산자락엔 개를 앞세워 버섯을 찾는 사람들이 있다. 이 작품은 북부 이탈리아의 트러플 채취자 4인을 좇는 유머 넘치는 ...
경계도시 2

경계도시 2

2003년 한국에 귀국한 송두율 교수. 무엇이 그를 간첩으로 몰아갔으며 또 무엇이 그를 간첩이 아니게 하였는가?
경계도시

경계도시

2002  

경계도시

대한민국 입국금지 상태인 재독학자 송두율을 둘러싼 레드 컴플렉스를 다룬 다큐멘터리
나는 왜 팔짝팔짝 뛸까
1080p 지원

나는 왜 팔짝팔짝 뛸까

13세에 출간하여 베스트셀러를 기록한 히가시다 나오키의 책을 바탕으로 한 영화로 전 세계에 있는 무발화 자폐인들의 경험을 탐구한다. 훌륭한 다섯 인물의 친밀한 모습을 통해 자폐에 대해 새로운 통찰을 제시한다. 강렬하면서도 압도적인 그러나 유쾌하고 감각적인 ...
샤먼 로드

샤먼 로드

다른 나라에 태어났지만, 도플갱어처럼 똑같은 삶의 행로를 걸어온 두 여인이 있다. 프랑스 주라의 작은 시골 마을에 한 아이가 태어났다. 그녀의 이름은 꼴레뜨. 한국의 서울 변두리 마을에 또다른 아이가 태어났다. 그녀는 성미. 꼴레뜨와 성미는 어렸을 때부터 들린 ...
미어캣의 모험

미어캣의 모험

독수리보다 강하고 코브라보다 용감한 작은 전사 ‘콜로’의 서바이벌 어드벤처! 모래바람이 휭휭 불어오는 남아프리카 칼리하리 사막. 귀여운 막내 미어캣 ‘콜로’가 태어났어요. 혹여나 기린에 밟힐까, 사자에 잡아 먹힐까 하늘에는 마샬 독수리가, 굴속에서는 코브라가 ...
애프터 스톰

애프터 스톰

뉴올리언스 지역 최초의 테마파크 ‘재즈 랜드’는 소유주가 바뀌는 우여곡절 속에서도 살아남는다. 하지만 2005년에 허리케인 카트리나가 뉴올리언스 지역을 강타하며 큰 피해를 입고 폐장하고야 만다. 그리고 현재, 이곳의 추억을 떠올리며 재건을 ...
그레타 툰베리
1080p 지원

그레타 툰베리

십 대 환경운동가 그레타 툰베리의 이야기를 이전에 공개된 적 없는 영상으로 소개한다. 영화는 툰베리를 기점으로 일어난 지구 동맹 휴교와 전 세계에서 벌어진 시위를 담으며 툰베리의 세계적인 영향력을 보여 준다.
프렌즈: 더 리유니언

프렌즈: 더 리유니언

미국 NBC의 간판 시트콤이었던 프렌즈의 친구들인 모니카, 레이첼, 피비, 조이, 챈들러와 로스가 다시 한자리에 모인다. 뉴욕 맨해튼을 배경으로 6명의 친구들의 삶과 우정을 다룬 훈훈하고 코믹한 내용의 시트콤이었던 원작은 미국 역사상 최고의 시트콤 드라마 중 ...
토탈리 언더 컨트롤

토탈리 언더 컨트롤

공중 보건 당국자들의 끔찍한 증언과 엄격한 조사 보고를 통해, 대통령의 심각한 통솔력 부재로 인한 시스템 전반의 붕괴를 폭로한다. 이 영화는 전 세계적 팬데믹에 직면한 트럼프 정부의 무능, 부패 및 부정에 대한 확실한 설명이 될 것이다.
코코: 죽은 자들의 세상

코코: 죽은 자들의 세상

멕시코 푸레페차족에게 죽음은 끝이 아니라 잠깐의 이별이다. 멕시코의 전통 축제 ‘죽은 자의 날’이 되면 고인이 된 사람도 가족을 만나기 위해 온다고 믿기 때문이다. 그래서 매년 10월 말이면 영혼을 맞이할 준비를 하느라 동네가 ...
생존자들: 더 레스큐
1080p 지원

생존자들: 더 레스큐

제2차 세계대전 당시, 일본과의 격렬한 전쟁 속에서 수없이 많은 전투기들이 격추되고, 이에 미국은 `항공구조대`를 조직, 보다 빠르게 군인들을 구조하기 위해 나선다.
#위왓치유

#위왓치유

평범한 집처럼 꾸며진 3개의 세트장, 12살로 설정한 페이크 계정을 만들고 컴퓨터 모니터 앞에 선 배우들. 계정 계설과 동시에 전 세계 남성이 접촉해왔으며 열흘 간 나체사진 요구, 가스라이팅, 협박, 그루밍 등을 시도하는 남성은 총 2,458명이었다. 그리고 ...
살인자의 고백
7.4

살인자의 고백

수백 명을 살해했다는 놀라운 고백. 지저분한 범죄자였던 헨리 리 루커스는 유명인이 된다. 하지만 너무도 믿기 힘든 사실. 수많은 미제 사건 해결 뒤의 진실이 밝혀진다.
로마로 가는 길
7.7
1080p 지원

로마로 가는 길

아카데미 수상작 《로마》는 어떻게 완성됐을까. 알폰소 쿠아론 감독의 어릴 적 기억, 그 시절에 대한 섬세한 재현과 창의적 선택. 그가 직접 이 영화의 의미를 되짚는다.
해안의 살인
1080p 지원

해안의 살인

1999년, 19살의 로시오 바닝크호프가 살해된다. 용의자는 그녀의 어머니와 한때 연인 사이였던 돌로레스 바스케스. 과연 돌로레스가 한 짓일까? 진실은 두 번째 희생자로 인해 밝혀진다.
씨스피라시
1080p 지원

씨스피라시

그가 사랑하는 바다가 죽어간다. 인간이 그 경이의 세계를 파괴한다. 그리하여 카메라를 들고 바다로 나간 감독. 그가 맞닥뜨린 것은 전 세계에 걸친 부패의 그물이었다.
딕 존슨이 죽었습니다
1080p 지원

딕 존슨이 죽었습니다

죽음은 숙명, 피할 수 없다면 맞설 수밖에. 감독 커스턴 존슨이 노년의 아버지와 함께 다양한 방식으로 죽음을 연출한다. 그 비통한 순간에, 유머가 힘이 될 수 있을까.
그리고 방행자

그리고 방행자

어린 시절 취미로 모은 장난감을 시작으로 장난감 박물관 사업을 시작한 한국 최고의 장난감 수집가이자 토이키노 장난감 박물관 주인 원경. 삼청동부터 인사동, 수많은 장소를 거쳐오며 많은 사람들에게 추억을 선물했던 토이키노는 언론사의 횡포로 한순간 무너지고 원경의 ...
쿠사마 야요이: 무한의 세계
7.2

쿠사마 야요이: 무한의 세계

여성 아티스트 역대 경매가 1위! 국내 미술 경매가 해외 아티스트 중 1위! 미술 전시 중 세계 최다 관람객 동원! ‘호박’, ‘무한 거울의 방’ 등 지금 전 세계에서 가장 사랑받는 현대 미술의 거장, 쿠사마 야요이. 성차별과 인종의 편견을 무너뜨린 독보적인 ...
무순, 세상을 가로질러

무순, 세상을 가로질러

27살의 권무순을 어떻게 소개해야 할까. 프랜차이즈 가게 알바생? 밴드 뮤지션? 권투 선수? 아님 그냥 백수? 그가 카메라 앞에서 자신을 소개한다. IMF 여파로 가족이 해체되고, 가까스로 대학을 졸업했지만… 무순은 자신의 정체성을 한 두 개의 ...
달팽이의 별
7.2

달팽이의 별

주인공 영찬은 아주 어렸을 때 시각과 청각을 잃기 시작, 지금은 아무것도 볼 수 없고, 들리는 것은 온통 소음뿐인 상태가 되었다. 그는 스스로를 ‘달팽이’라고 부르곤 한다. 다른 사람들과 소통을 하려면 마치 달팽이처럼 촉각에 의존해 느릴 ...